본문 바로가기

게임/마영전

마영전 일지 28

이 사람 i9-9900k 쓰는데 이 사람 방들어갈 때마다 스매시키를 더 빨리 눌러줘야해서 적응이 안된다. 렉이 적어서 그런가
글카는 딱히 최고성능은 아닌듯하다 암튼 이 사람말듣고 i7-10700k 뭐시긴가 주문했다 근데 cpu교체 못하는데 덜덜덜
엉..거주춤
그뉵질이야 이빈은..
우리는 토끼다 
유후
그리고 사기를 당했는데..
저기에 일부러 실수로 누르라고 올려놓은 낙원광석을 20개 사서 9천골드 날린 것... 순간 인벤토리에서 사라진 내 골드보고 버그인줄 알았다
사기당했다고 확성기 때렸더니 몇명 귓말이 오는데
비슷하게 당한 사람 한둘이 아니다 운영진은 이런거 안잡고 뭐해? 언제까지 방치할거야!!
내 헤기 체형도 건장하니 이뿌고
콜루 조명이 좋구나
왠지 뽀샤시하고 그래..
오혜 뭔일? 몇주간 안뜨더니 하루에 두개 뜨네
일단 염색 정보를 저장하자 모자
자켓
바지
신발
반지
발로르 곧 100이네... 그래봤자 떠날거라 별 의미 없지만.. 
브리지트도 곧 50이네.... 어차피 안녕이지만..

아스테라에 안발리는 걸 깜빡하고 냉철인챈 60kk 최고급룬 30kk에서 사서 망.. 그냥 조각내서 24kk에 팔았다. 66kk손해봤고, 저 사람한테 사기 안당햇으면 97kk더해서 163kk는 더 있었을텐데... 그럼 지금 인벤에 450kk넘게 있는건데!!! 아아...

이 사람은 친추는 돼있는데 순회할 때 빼곤 거의 말도 안하는 사이. 내가 66kk에 싸게 올린 +17밸작마신결정을 자기가 지금 35kk가 있고 하루나 이틀뒤 32kk를 더 얻는대~ 그래서 지금 당장 35kk에 팔아 달라고 pls하면서 부탁하고 ㅈㄹ
빡쳐셔 친삭했다. 하루 뒤를 기다려달라니? 구매자인 지가 기다렸다 사야지 판매자인 내가 왜 사기당할 위험을 감수하고 하루를 기다려? 아니 팔지 말고 거래소에서 빼주라는 것까진 이해가 가는데... 이 겜은 돈 떼먹혀도 시스템상 사기가 아니면 다 본인 탓이고 보호조치가 같은 게 없는데, 뭔 생각으로 나보고 그걸 감수하라고 하는 건가? 지를 뭘믿고?

비슷한 경험을 여러번 하면 편견이 생길 수밖에... 터키인은 상식이 좀 없는 것 같다 이번건 약하지만 기본적으로 영어가 약한 사람이 많아 소통이 안되는 경우가 많고 문제 해결을 지인...으로 하려는 습성이 좀 있다

 

전에 막 떙깡 부리는 터키인이랑 싸웠을 때도 서로 대화, 입장 이해가 아니라 지가 길마를 개인적으로 안다고 나 쫒아내달라고 지랄하는 걸 보고 와 ^^ 길마는 상황보더니 비방 근거가 없다며 무응답. 또 그 길마한테 땡깡 부렸을라나?

 

터키 밖에서는 '아는 사람'한데 지랄한다고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 걸 알아야할텐데 

정말 극혐

 

유럽 전체가 비슷한 언어 +문화기에 서로 잘 논다면 터키인들은 자기네들끼리 소수로 커뮤를 형성하고 있고, 자기들끼리 모이면 터키어로 이야기한다. 가끔 확성기에 터키인들 욕하는 소리가 올라오는데 겪어보니 감정적으로 이해가 된다

'게임 > 마영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영전 일지 29  (0) 2020.06.28
마영전 일지 28  (0) 2020.06.24
마영전 일지 27  (0) 2020.06.20
몰래 긁어모은 헤기 스샷들  (0) 2020.06.12
마영전 일지 26  (0) 2020.06.10
마영전 일지 24  (0) 2020.06.04